Lowmantic life!


B&O 번들 이어폰(클릭)은 V20에서 처음 선보인 후


G6+까지 사용했었다. (G6는 그냥 이름 없는 번들.)


그리고 V30에서는 새로운 제품으로 바뀌었는데


이미 알려진 대로 쿼드비트 4와 같은(?) 물건이라고.


그래서 굳이 살 필요 없었지만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또 샀다.


이유 없이 그냥 샀다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번들 이어폰이다 보니 구성은 이게 전부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근데 이번엔 이어 팁이 무려 3쌍이나 된다!


그것도 사이즈가 각자 다른 이어 팁이 들어있다!!


쿼드비트 4 개봉기(클릭) 때 M, L로 추정된다 써놨었는데


여기 있는 S, M 사이즈의 팁과 크기가 같다.


근데 M 사이즈는 살짝 헐렁하고, L은 쫌 껴서 답답. ㅜㅜ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분기점 밑으로는 직조에 무늬도 V20 B&O 번들과 같다.


B&O 시그니처(?)인 크롬 도금 플러그도 여전하고.


리모트는 뾰족한 모양이었는데, 각진 형태로 바뀜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유닛은 언뜻 보면 거서 거기 같지만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뒤집어보면 꽤 많이 바뀌었다. 일단 로고 주변의 덕트가 사라졌다.


그리고 동그란 대롱에서 단면을 뚝 잘라놓은 듯한 모양새로 바뀜.


대충 보면 H5와 비슷한 느낌이 살짝 든다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쿼드비트 4와 거서 거기라 굳이 들어볼 필요는 없었지만


그래도 샀으니까 청음 시이작!


...어? 이거 생각보다 많이 다른데?


갤럭시 S8 기준으로 쿼드비트 4와 비교했을 때


적어도 한 칸(10/150)은 올려줘야 할 정도로 음량이 작다.


음 특색은 분명 같은 드라이버를 사용한 게 맞지만


쿼드비트 4보다 저음이 적고 고음은 강조되어 있다.


쿼드비트 3 AKG-V20 번들과는 정반대의 양상. 재밌구만.


음량을 올릴수록 그 차이는 더 두드러지게 나타나는데


플라세보인가 싶어 비슷하게 맞춰놓고 여러 번 들어봐도


확실히 쿼드비트 4의 저음이 훨씬 풍성하게 들린다.


이건 아무래도 덕트 유무로 인한 차이인 듯.


대신 V30은 고음 강조 덕분에 더 선명한 느낌인데


쿼드비트 4보다 밸런스형에 가까워진 음색이다.


근데 어째 착용감이 영 별로.


대롱이 있어서 흔들리지 않게 딱 고정되는 건 좋은데


대신 그게 귀에 걸려서 노즐이 깊이 들어가질 않는다.


쿼드비트 4는 꾹 눌러서 착용하면 되는데.


덕분에 쿼빗 4와 같은 팁 크기여도 헐렁하게 느껴진다.


음색은 분명 V30 번들이 내 취향에 더 가깝지만


둘 중에 고르라면 착용감 때문에 쿼빗 4를 선택할 듯.


끗!


댓글 불러오는 중

블로그 정보

Lowmantic life! - *슈니

shO_Ony'z [ 발 Log ]

최근 게시글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