Lowmantic life!


첫 정기검사(클릭) 이후로 또 2년이 흘렀다. 라는 말은...


정기검사를 또 받아야 한다는 거지. 아히 귀찮아.



SM-G950N | 1/120sec | F/1.7 | 4.2mm | ISO-50


저어기서 눈을 부릅! 뜨고 있는 게 내 애물단지.



SM-G950N | 1/1600sec | F/1.7 | 4.2mm | ISO-40


이번에도 2만 9천 원과 함께


빛의 속도로 검사가 끝나야 했으나



SM-G950N | 1/210sec | F/1.7 | 4.2mm | ISO-40


재검요!


눈알에 노란색이 박혀있다 보니 당연한 결과.


피아 벌브가 수명이 짧은 제품은 아니지만


어쨌든 2년쯤 썼고, 검사도 불통이니까


겸사겸사 교체합시더 ㅜㅜ



SM-G950N | 1/120sec | F/1.7 | 4.2mm | ISO-80


퇴짜맞고 집에 돌아오니 이런 게 와있네 ㅋㅋ



SM-G950N | 1/60sec | F/1.7 | 4.2mm | ISO-80


새로 장착할 벌브. 오스람 나이트 브레이커 레이저!


이름은 겁나 거창한데, 어차피 그래 봤자 할로겐이다.



SM-G950N | 1/60sec | F/1.7 | 4.2mm | ISO-100


밝기는 밝은데 수명은 안습인 그런 물건.


평균 수명이 200시간 정도로 갱장히 짧은 편이다.


쓰다가 죽으면 보쉬 올웨더로 갈아타던가 해야지.



SM-G950N | 1/60sec | F/1.7 | 4.2mm | ISO-160


E1 인증 마크도 잘 찍혀 있으시고.


전조등 자가교체가 갱장히 지랄스러운 차라서



SM-G950N | 1/1400sec | F/1.7 | 4.2mm | ISO-40


겸사겸사 블루핸즈 들러서 연차점검도 해주시고.


근데 예전엔 어찌어찌 손꾸락 넣어서 교체해줬었는데


이번에는 (다른 엔지니어가) 공간이 안 나와서 범퍼 내려야 한다고.


아무 생각 없이 그러라고 했는데, 나중에 보니 공임 3만 원...핳


이럴 줄 알았으면 단골 카센터 갔지. 오천 원이면 해줬었는데...


그렇게 씰 데 없는 추가 지출. ㅠㅠ



SM-G950N | 1/2500sec | F/1.7 | 4.2mm | ISO-40


다행히 재검은 탈 없이 통과.


근데 기록지에 아무것도 안 써주네?-____-


전조등 조도 얼마나 바뀌나 궁금했는디





SM-G950N | 1/580sec | F/1.7 | 4.2mm | ISO-40


영롱한 노란 색의 피아 벌브 빠이빠이 ㅜㅜ



SM-G950N | 1/60sec | F/1.7 | 4.2mm | ISO-160


NBL 장착 후기.


벌브에 파란색으로 반 정도 코팅이 되어있지만


색상은 순정 색과 크게 다르지 않다.



SM-G950N | 1/20sec | F/1.7 | 4.2mm | ISO-200


순정보단 아주아주 사알짝 하얀데


이 정도 차이면 말해도 모른다.


그리고 가장 중요한 밝기는...


할로겐 벌브가 다 거서 거기지 뭐.


노란 거 쓰다가 색온도가 높아져서


어째 더 안 보이는 느낌이세요.


대충 쓰다가 보쉬 올웨더로 가야긋다.


킁.


댓글 불러오는 중

블로그 정보

Lowmantic life! - *슈니

shO_Ony'z [ 발 Log ]

최근 게시글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