Lowmantic life!


드디어 슈어에서도 블루투스 이어폰을 내놓았다.


SE215와는 다르다. 이거슨 SE215-BT1이다!!!


는 개뿔 유닛은 똑같고 케이블만 무선으로 바뀌었으요.


SE215는 이미 예전에 개봉기를 올렸었는데(클릭)


그래도 나름 새로 나온 거라니까 또 한 번 까보자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예전과 크게 다를 바 없는 패키징.


그래도 시퍼런 블루투스 로고가 눈에 확 띈다.


흰색 유닛이라 노멀 SE215는 아닌 거 같고


저음이 더(!) 보강되었다는 SE215m+SPE 유닛인 듯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구성품은 이러하다.


무선으로 바뀌면서 충전용 Micro USB 케이블과


옷에 집을 수 있는 클립이 추가되었다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소니 MUC-M1BT1이나 웨스톤에서 나온 블투 MMCX 케이블은


껌통이 양쪽 귀밑에 각각 한 개씩 달려있는 형태인데


슈어의 BT1은 이렇게 목 뒤에 큰 덩어리 하나로 퉁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리모트는 이렇게 생겨쓰요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충전 단자도 여기에 이쓰요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근데 LED가 껌통...아니 배터리 부분에 달려있다.


이걸 여기다 달아놓으면 어쩌라고!...라는 생각이 스쳤지만


곰곰이 생각해보니 이어폰을 착용하고 있는 도중엔


LED가 어디에 달려있어도 못 보는 건 매한가지구나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슈어 BT1 페어링 궈궝.


전원을 켜면 Power On, Connected 등의 음성 안내가 나온다.


이건 다른 블투 이어폰에도 있는 거라 크게 싱기하진 않지만


Battery more than 4 hours, 2 hours 등등 배터리 잔량까지 알려줌.


요고는 되게 편하다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음색은 예전 그 소리 그대롭니더.


갑갑하고 답답하고 꽉 막혔고


네. 그렇듭니더.


근데 왜 샀냐고?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이럴라고 ^^^^^^^^^


오로지 SBC 코덱만 지원하는 제품인데도 소리가 정말 괜찮다.


APT-X도 모자라 무려 32bit/384kHz 업샘플링까지 지원하는


화려한 스펙의 넥슘 아쿠아+(클릭)보다 더 낫게 들린다.


정확하게 얘기하면 더 편하게 들린다고 해야 하려나?


날카로운 치찰음이 정돈돼서 듣기 편한 소리가 난다.


물론, 당연하게도 유선과는 또 분명한 차이가 나지만


그래도 아쿠아+보다 나으니 충분히 괜찮은 수준이다.


근데...


이거 편하자고 쓰는 건데...


그 동안 와이어 없는 케이블(클릭)만 써와서 되게 걸리적거려.


착용할 때마다 매번 와이어를 귀에 맞춰 주는 것도 불편하고


리모트가 귀밑이 아니라 반쯤 목 뒤로 가는 것도 불편함.


보통은 이전 곡/다음 곡이 재생 버튼 두 번, 세 번 클릭으로 되어있는데


이건 음량 버튼 길게 눌러야 동작한다. 이거 또 불편함.


딱 무선인 것만 편하고 나머지는 모든 게 불편하다.


아.


못 쓰것다.


댓글 불러오는 중

블로그 정보

Lowmantic life! - *슈니

shO_Ony'z [ 발 Log ]

최근 게시글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