Lowmantic life!


재작년...아니 3년 전엔 가족들이 날 버리고 여행을 가버려서


혼자 집에 남아 이런 짓(클릭)을 하고 그랬었는데


작년 초에는 나도 끼어서 홍콩을 다녀왔더랬지.


내 역할은 운전기사 겸 짐꾼 겸 내비게이터였지만-_____-


그 길에 라이카도 사고(클릭) 민폐 승객으로 등극도 하고...크흡.


그렇게 작년에 이어 올해도 가족끼리 여행을 가게 되었드.


이미 제목에 쓰여있듯 이번 목적지는 쯔위국! 대만입니더.


홍콩 사진은 아직 손도 못 댔는데, 대만이 먼저 올라가네.


출발 전날 뜬금없이 고양이 녀석이 다쳐가지고...심란했다 ㅜㅜㅜ


다녀왔더니 다행히도 팔팔하게 돌아다니고 있어서 안도의 한숨.



SM-G950N | 1/30sec | F/1.7 | 4.2mm | ISO-200


작년 초여름 삿포로에 다녀오면서(클릭)


정시에 출발한 적이 없는 제주항공에 학을 떼고


다신 안 타리라 다짐했는데...


하필 특가 나온 게 또 제주항공이네 ㅋㅋㅋㅋ


그렇게 망할 제주항공을 또 타게 되었다. 과연 이번에는...?


제버릇 개 못 준다는 속담으로 대신하겠다.



SM-G950N | 1/30sec | F/1.7 | 4.2mm | ISO-160


여행 성수기인 1월, 그리고 아침 시간이라 공항은 여지없이 붐볐다.


이제 2터미널도 열었으니 이 정도로 복작복작하진 않겠지.



SM-G950N | 1/20sec | F/1.7 | 4.2mm | ISO-200


아침을 안 먹는 인간이지만, 기내식도 안 나오고


숙소 도착하면 점심시간이 훌쩍 넘을 예정이라


가볍게 햄버거 하나 씹어봅니다.


실상은 반은 뺏김.



SM-G950N | 1/210sec | F/1.7 | 4.2mm | ISO-40


누가 제주항공 아니랄까 봐 또 딜레이.


이미 출발해야 했을 시각에 탑승 중.




다행히 탑승은 금방 끝났으나 왠지모를 이유로 계속 대기.


그렇게 10:45에 뜬다던 비행기가 11:46 현재 택싱...하...


타자마자 꿀잠모드 들어간 엄니랑 동생이 그때쯤 깨어나서


도착했느냐고 물어보더라. 한 시간이나 자고 일어났는데


아직 출발도 안 했다니까 어리둥절 ㅋㅋㅋ


아오 제주항공.



SM-G950N | 1/3000sec | F/1.7 | 4.2mm | ISO-40


어쨌든 뜨긴 떴고요.




타오위안 공항에 잘 내렸습니돠.


새삼 느끼는 건데, 제주항공 좌석 진짜 좁다.


두시간 남짓 가는데 어찌나 불편하던지...아으


두 번 다신 타지 말아야지 ㅜㅜ



SM-G950N | 1/1300sec | F/1.7 | 4.2mm | ISO-40


멀뚱한 곳에 내려주더니 셔틀버스에 태운다.



SM-G950N | 1/130sec | F/1.7 | 4.2mm | ISO-40


입국심사 후루룩 마치시고요.



X-T2 | 1/30sec | F/2.8 | 18.0mm | ISO-200


MRT 타러 왔습니돠. 가는 길에 유심도 샀는데 사진을 빼먹었네.


한국에서 심 카드를 사려고 보니 현지에서 사는 게 더 싸다.


5일 데이터 무제한에 NT$300. 우리나라 돈으로 만 천원 정도?


여러 통신사 모두 가격은 같지만, 중화통신의 커버리지가 가장 넓다.


사용자도 가장 많다고 하니 우리나라 SKT 정도 되는가 봄.



SM-G950N | 1/60sec | F/1.7 | 4.2mm | ISO-125


작년 여름에 개통한 공항 MRT 덕분에


타이베이 시내까지 편하게 이동할 수 있다.


이거 아니었으면 택시...는 비싸니까 또 버스 탔겠지.



SM-G950N | 1/60sec | F/1.7 | 4.2mm | ISO-80


소요시간은 50분. 하지만 급행을 타면 15분 정도가 줄어든다.


그러니 다음 급행이 15분 안에 오지 않는다면 그냥 타세요.


그렇게 완행을 타게 됐다. 이거 뭐 그냥 지하철이구만.


문 옆에 캐리어 보관하는 곳도 마련돼있지만


그걸 내릴 때 알았다 ㅋㅋㅋ



SM-G950N | 1/2200sec | F/1.7 | 4.2mm | ISO-40


타이페이 메인 역에서 지하철로 한 정거장만 가면 숙소인데


지하철 타러 가는 도중에 택시 타는 곳이 뙇 하고 나타남.


아주 잠깐의 갈등 끝에 편하게 가겠다고 택시에 올랐지만


기사 아즈씨 영어 1도 못 하시고요.


그래서 숙소 주소 찍어서 핸드폰 들이밀었더니


눈이 침침해서 안 보이시고요. 아아...



SM-G950N | 1/1100sec | F/1.7 | 4.2mm | ISO-40


다행히 여행자를 위한 콜센터?같은 게 있는지


이상한 곳에 전화를 걸더니 날 바꿔줌.


목적지를 얘기하니 그제서야 옥께이.


아아. 택시는 타지 말아야겠다.


그나저나 날씨 좋다. 완전 좋다!



SM-G950N | 1/60sec | F/1.7 | 4.2mm | ISO-50


기본료는 NT$70, 호텔까지 NT$120즈음 나왔다.


지하철 한 정거장 거리에 이 금액이면


이 동네 택시비도 막 저렴한 편은 아닌 듯.


아무튼, 호텔은 이런 곳에 묵습니다.



X-T2 | 1/25sec | F/2.8 | 18.0mm | ISO-500


엘리베이터 타고 올라가다 보니


내일 조식을 먹게 될 곳이 보인다.



X-T2 | 1/30sec | F/4.0 | 18.0mm | ISO-200


객실은 무난했지만, 화장실+욕실(샤워부스)가 쫌 좁은 게 아쉬웠고


이렇게 침대 건너편에 세면대가 있는 건 엄청 불편했다.


선반이 또 저런데 달려있어가지고 세수도 힘들-____-



X-T2 | 1/210sec | F/5.6 | 37.4mm | ISO-200


첨엔 그냥 패밀리룸을 예약하려고 했는데, '창문 없음'에 헙.


그래도 창은 있어야지 싶어서 바로 위 슈페리어 패밀리룸을 봤더니


창문이 달리긴 달렸는데, 절반이 막힌 데다 무려 호텔 내부 전망(????)


그래서 또 그 위의 디럭스 패밀리 룸으로 골랐고, 창밖의 풍경은 이렇다.


막 어마어마한 뷰를 바란 게 아니므로 이 정도면 됐음.


창문이 열리지 않는 게 아주아주 살짜쿵 아수웠지만.


다행히 패밀리룸과 1박에 만 원 차이도 안 나서 부담은 없었다.



X-T2 | 1/210sec | F/5.6 | 18.8mm | ISO-200


짐 던져놓고 바로 길을 나섭니다.



X-T2 | 1/400sec | F/5.6 | 22.3mm | ISO-200


날씨 정말 미치도록 좋다.


작년 홍콩 여행 사흘 내내 흐리고 비가 왔던 걸 보상이라도 하듯


이번에는 떠나는 날까지 매일매일 날씨가 심각하게 좋았다.


일 년에 200일은 비가 온다는 대만인데, 완젼 럭키!



X-T2 | 1/50sec | F/5.6 | 18.0mm | ISO-200


오토바이...아니 스쿠터 천국.


동남아 만큼은 아니지만, 여기도 어마어마했다.


다니다 보면 자동차 주차장은 없어도


오토바이 주차장은 꼭 있더라.



X-T2 | 1/200sec | F/5.6 | 18.0mm | ISO-200


우리나라는 미세먼지 심각해서 한숨 나왔었는디


여긴 하늘이 맑아도 느므 맑다. ㅜㅜㅜㅜㅜ



X-T2 | 1/80sec | F/4.5 | 48.4mm | ISO-200


신호등마다 남은 시간이 나옴.


우리나라에 이런 거 달려있으면


예측출발이 난무하겠지.



X-T2 | 1/120sec | F/5.6 | 32.9mm | ISO-200


뭔가 후미진 곳으로 들어가는 느낌적인 느낌이지만



X-T2 | 1/55sec | F/5.0 | 35.8mm | ISO-200


다행히 목적지는 잘 찾았다. 삼미식당.


근데 가게 문이 굳게 닫혀있고 ㅋㅋㅋ


일욜이라 쉬는 줄 알고 시무룩했지만, 다행히 브레이크 타임.


애매하게 한 시간이 조금 안 되게 남아서 어디 가진 못하고



X-T2 | 1/4400sec | F/2.8 | 18.0mm | ISO-1000


바로 옆에 있는 카페에서 시간 때우기.



X-T2 | 1/240sec | F/3.2 | 25.4mm | ISO-3200


커피 대신 밀크티랑 망고 주스 주문하고


가게 밖 기둥 테이블(?)에 앉았다.



X-T2 | 1/1800sec | F/2.8 | 18.0mm | ISO-1000


그렇게 두리번두리번. 쪼끄만 집들이 붙어있는 게


홍콩 같기도 하고 일본 같기도 하고 그릏다.


나흘간 돌아다니면서 계속 일본스럽단 느낌을 받았다.


대만의 역사를 보면 뭐 그게 아주 당연한 거겠지.


지리적으로도 오키나와와 멀지 않은 곳에 있어서


셋째 날 버스투어로 예스진지 가던 길에서는


오키나와 돌아다니던 때가 오버랩되고 그랬음.


풍경...이라고 해야 하나 환경이라고 해야 하나


아무튼 느므 비슷했다.



X-T2 | 1/40sec | F/3.2 | 25.4mm | ISO-500


그래서 밀크티랑 망고 주스 나와쓰요.


밀크티는 달달했고, 망고 주스는 엄청 셨음.


시럽 안 넣는다고 할 때 직원의 의아한 눈빛은


이거 때문이었구나 ㅋㅋㅋㅋㅋ


여기 앉아 골목 포장마차? 같은 데서 사람들 먹는 거 구경하며


시간 죽이고 있는데, 사람들이 삼미식당 앞에서 막 뭘 적고감.


느낌이 쌔-해서 동생을 보냈는데, 거기에 이름과 인원을 쓰는 거였다!


하마터면 한참을 기다리고 또 기다릴 뻔했음.



X-T2 | 1/25sec | F/2.8 | 18.0mm | ISO-320


슬슬 문이 열릴 시각이 되자 사람들이 우글우글 몰려든다.


포장은 다섯 시에 먼저 구매, 매장 손님은 다섯 시 십 분부터 입장!


우리는 20번이었는데, 다행히 바로 들어갈 수 있었다.


2층까지 식당이고 보기보다 테이블 수가 꽤 많다.



X-T2 | 1/30sec | F/3.2 | 21.4mm | ISO-1600


하지만 2인 테이블에 셋이서 낑겨 앉았구요. ㅜㅜ



X-T2 | 1/30sec | F/3.2 | 21.4mm | ISO-640


주문을 해야...하는...데...


어뜨카지 ㄷㄷㄷㄷ



X-T2 | 1/25sec | F/2.8 | 18.0mm | ISO-250


는 풀 한국어 메뉴판 장착 ㅋㅋㅋ


도 모자라 한국어 잘 하는 직원까지 있으니 문제 될 거 1도 없다.


아, 가게 앞에서 입장할 때 순번 불러 주는 직원도 한쿡어 잘 함.


이름 보고 한국 사람인 거 같으면 한국말로 얘기하더라 ㅋㅋㅋ



X-T2 | 1/25sec | F/2.8 | 18.0mm | ISO-1000


미소시루는 전형적인 일본식 달달한 맛.



X-T2 | 1/40sec | F/3.2 | 27.7mm | ISO-1250


그리고 대망의 연어 초밥!


요롷게 보면 특별할 게 1도 없어 보이지만



X-T2 | 1/40sec | F/3.2 | 28.9mm | ISO-1600


크기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

핸드폰 미니어처 아니구요. 갤럭시팔입니다 ㅋㅋㅋㅋ


3점에 1인분이고 소소(?)하게 2인분만 주문했다.


셋이서 2인분은 너무 아쉬운 거 아닌가 싶었는데


크기 보니 더 주문했으면 큰일 날 뻔했다. ㅋㅋㅋㅋㅋ


연어 위에 뿌려진 건 간장이 아니라 이 집 특제 소스로


달달하고 간간하고 뭐 그런 맛. 그냥 먹기엔 약간 심심하니


간장 살짝 찍어서 먹는 게 더 맛있다.


어쨌거나, 저렇게 커서 한입에 먹기는 쉽지 않고


어떻게든 베어 물어야 하니 예쁘게 먹기도 불가능하다.


연인끼리 간다면 음...아니, 내가 이걸 왜 걱정해주고 있지???-___-


애당초 같이 여행할 정도면 예쁘게 먹을 필요도 없겠구나-______-


하.



X-T2 | 1/45sec | F/3.6 | 31.5mm | ISO-1250


그리고 튀김. 새우튀김이야 뻔히 아는 그 맛인데


아는 맛 중에 가장 맛있는 맛 ㅜㅜb



X-T2 | 1/40sec | F/3.2 | 27.7mm | ISO-2000


그리고 닭꼬치. 숯불+데리야끼 소스 조합이라


맛이 없으려야 없을 수가 없는 진리의 조합인데


맛없었음.


한참 전에 익혀뒀던 걸 그냥 데워서 나온 느낌이었다.


안쪽은 열이 덜 닿았는지 미지근했고, 육질은 퍽퍽함.


그래도 초밥이 맛났으니 그걸로 퉁치고



X-T2 | 1/25sec | F/2.8 | 18.0mm | ISO-1250


적당히 부른 배를 두드리며 용산사를 향해 뭅



X-T2 | 1/30sec | F/2.8 | 18.0mm | ISO-2000


잠깐 걸었더니 용산사 도착!


하기 전에 야시장이라는 옆길로 빠졌었지만...



X-T2 | 1/25sec | F/2.8 | 18.0mm | ISO-2500


여기도 유명한 곳이라 입구부터 사람들이 바글바글하다.



X-T2 | 1/25sec | F/2.8 | 18.0mm | ISO-2500


뭔가 엄청 화려하네. 도교 사원이라고 들었는데,


도교뿐 아니라 불교 사원의 역할도 하고 있는 듯.



X-T2 | 1/25sec | F/2.8 | 18.0mm | ISO-2500


여러 신이 모셔져 있고, 사람들은 기도하고 있고.


향초는 입구에서 세 개씩 공짜! 로 나눠준다.


점 보는 곳도 있는데, 귀찮아서 그냥 슥 둘러보고 나왔다.



X-T2 | 1/35sec | F/3.2 | 23.3mm | ISO-250


잠깐의 산책 후 제대로 된 저녁(????)을 먹기 위해 또 이동.



X-T2 | 1/30sec | F/3.2 | 22.3mm | ISO-640


그렇게 지하철역에서 이지카드를 득템합니다. 가격은 NT$100.


이거 하나면 버스, 지하철에 편의점에서도 쓸 수 있어서 편하다.


충전된 금액은 NT$20의 수수료 제외하고 환불받을 수 있지만,


카드 구매비용은 안 돌려쥼.



X-T2 | 1/10sec | F/2.8 | 18.0mm | ISO-3200


이지카드로 지하철을 타고 타이베이 101 도착!


그냥 쫌 높은 빌딩인 줄 알았는데, 겁나 높은 빌딩이었다 ㄷㄷㄷ



X-T2 | 1/80sec | F/4.0 | 55.0mm | ISO-2500


입구에서 공연하던 사람들.


아저씨랑 판박인 거 보면 가족이겠지 ㅋㅋ


근데 어린 친구가 기타를 진짜 잘 쳐서 깸놀 ㄷㄷㄷ



X-T2 | 1/40sec | F/3.2 | 25.4mm | ISO-800


전망대 올라가기 전에 일단 배부터 채웁니다.


분명 두어 시간 전에 무언가 먹었던 거 같은데...



X-T2 | 1/60sec | F/4.0 | 40.7mm | ISO-1000


어쩌다보니 늦은 점심(?)에 이어 저녁 식사도 일본식이네.



X-T2 | 1/30sec | F/3.2 | 21.4mm | ISO-320


밥이랑 국. 국은 되게 친숙한 소고기 뭇국 맛이 났다.



X-T2 | 1/55sec | F/3.6 | 37.4mm | ISO-800


대구랑 관자, 새우 등등등 지글지글



X-T2 | 1/80sec | F/4.0 | 55.0mm | ISO-2500


소고기도 지글지글



X-T2 | 1/60sec | F/4.0 | 44.4mm | ISO-1000


소고기는 언제 어디서 먹어도 맛있다.


어깨살이라 막 녹는 부위는 아니고 씹는 맛이 있음.


근데 마늘은 미리 튀겨놓은 거 얹어줘서 살짝 실뫙.


나름 바삭한 것도 있었지만, 절반 정도는 눅눅한 식감이었다.



X-T2 | 1/60sec | F/4.0 | 44.4mm | ISO-250


그리고 살짝 맵던 양배추 볶음.


김치의 역할을 해주길 바랐지만,


살짝 기름진 느낌이 있어서 실패.



X-T2 | 1/60sec | F/4.0 | 42.5mm | ISO-400


이것저것 해산물 잔뜩 올라간 접시.


하나하나 다 맛있었다. 특히 관자!


하나밖에 없어서 그른지 젤 맛났음.



X-T2 | 1/35sec | F/3.2 | 24.3mm | ISO-500


이걸 그냥 맨입으로 먹기엔 너무 아쉬워서 맥주 소환!


대만 맥주랑 금메달 맥주가 있길래 비싼 금메달 맥주로 ㅋㅋ


별 기대 없이 마셨는데, 가볍고 청량하고 음식에 곁들이기 딱 좋은


정석적인 라거의 맛이었다. 친구들끼리 간 여행이었으면


여기서 바로 부어라 마셔라 했을 듯.



X-T2 | 1/80sec | F/4.0 | 52.7mm | ISO-640


빠싹!한 껍질과 촉촉한 속살의 닭고기.


두 시간 만에 또 식사라 배 터지기 직전이었는데


그래도 맛있더라. 이 뒤로 숙주 볶음도 나왔지만


귀찮고 배불러서 사진 음슴.



X-T2 | 1/30sec | F/2.8 | 18.0mm | ISO-200


터지기 직전의 배를 붙들고 잠깐 쉬다가


오늘의 하이라이트인 전망대로 뭅뭅.



X-T2 | 1/35sec | F/4.5 | 18.0mm | ISO-200


화려하구만.


예약해둔 시각까지 여유가 조금 있어서


가볍게 망고 아이스크림을 또 해치우고 ㅋㅋㅋ


겁나 빠른 엘리베이터를 타고 꼭대기로 올라갑니다으



X-T2 | 1/10sec | F/2.8 | 18.0mm | ISO-3200


흐헣


솔직히 이 건물 진짜 이렇게 높은 건물인 줄 몰랐음.


새해 불꽃놀이 하는 영상 보면 별로 안 높아 보이던데


101층이나 된다니. 500m가 넘는 건물이라니 ㄷㄷㄷ



X-T2 | 1/25sec | F/2.8 | 18.0mm | ISO-2000


660톤짜리 댐퍼도 가볍게 휙 구경해주시고



X-T2 | 1/18sec | F/2.8 | 18.0mm | ISO-3200


계단으로 2층을 더 올라가면 밖으로 나갈 수 있다.


그래도 여전히 머리 위로 몇 층이 더 있구만.



X-T2 | 1/12sec | F/2.8 | 18.0mm | ISO-3200


가장 높은 곳에서 보는 타이베이 시내 야경.


반나절밖에 안 되는 첫날이었지만, 이만하면 충분히 알찼다.


근데 이 건물 앞에 그 유명한 LOVE 조형물이 있었다네?


-______-

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아시아 대만 | 타이페이
도움말 Daum 지도
댓글 불러오는 중

블로그 정보

Lowmantic life! - *슈니

shO_Ony'z [ 발 Log ]

최근 게시글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