Lowmantic life!


화웨이의 저가형 기기들은 유플러스를 통해 정발되곤 했는데


갑자기 플래그십인 P9와 P9 플러스의 정발 소식이 들려왔다!


는 거의 끝물이라 재고 처리 스멜이...킁킁.


이미 배다른 형제인 아너 8(클릭)을 가지고 있어서


뭐가 다른지 비교나 해볼까 하는 생각으로 샀다.


샀으니까 까보자.


이미 팔려나간 지 오래지만, 어쨌든 까보자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피구.


라이카 딱지를 아주 당당하게 박아놓았다.


그만큼 중요한 판매 포인트란 얘긴데...흐음.


으으음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옆구리에 유불라스 스티커도 붙었네.


이런 건 뭐더러 붙이고 그른디야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트렌드를 따르지 않는 넙데데~한 상자 디자인.


P10부터는 사과, 샘승 스타일의 좁은 상자로 바뀌었다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아너 8과 마찬가지로 얘도 잡동사니 아이콘이 딱 찍혀있다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플래그십(???)이라 이어폰이 다 들어있네.


근데 디자인이 어디서 많이 본 것 같은 건 기분 탓이 아니겠지.


액정 보호 필름에다가 케이스까지 끼워준다.


발매 국가 따라 안 주는 곳도 있던데, 아무튼 귿귿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충전기는 5V 2A.


당연히 고속충전은 지원하


ㄴ다.


아너 8은 고속충전 되는 거 넣어주더니


피구는 왜 이러냐. 원가절감이냐.


퀄컴 QC와 호환되지 않는 화웨이 자체 규격이라


국내에서 맞는 고속 충전기 구하긴 어려울 듯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앞은 멀끔하게 생겼습디다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등짝...등짝을 보자.


메탈 바디에 툭튀없는 카메라 배치, 라이카 레터링


적당히 각진 디자인에 맞춰 네모네모한 지문인식 센서까지


잘 정돈된 디자인이다. 물론, 개인적으론 아너 8이 더 맘에 들지만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라이카. 주마릿. 듀얼 카메라.


라이카 딱지가 붙어있으니 엄청 기대된다아아!


는 개뿔 제목에 스포를 다 써놨구만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좌측에는 심 카드 및 메모리 카드 슬롯만,


우측에 음량 버튼과 전원/잠금 버튼이 달려있다.


는 아너 8 개봉기에서 복붙.


아너 8의 모태가 피구라서 그게 그거다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당연히 상단도 똑같...지 않네.


아너 8에는 적외선 단자가 달려있었는데, 피구는 음슴.


하지만 하단은 다르지 않다. 이어폰 단자랑 USB-C 단자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심 카드 트레이는 이렇게 생겨먹었다.


아너 8은 싱글 심 제품인데도 듀얼 심용 트레이였는데


피구에 박혀있는 건 분명한 싱글 심용이다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엘지유 불났쓔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피구왕 통키 아디다스 짝퉁


후아우ㅔ이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화웨이는 중국 내수용 기기도 많은 언어를 지원하는데,


국내 정발판은 딱 요럼. 괜히 서운하다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새 펌웨어가 있어서 일단 업글부터.


정발 화웨이 기기의 펌웨어에 대해서는 참...


할 말은 많은데 하지 않겠드.


뭐 국제판 롬으로 갈아엎으면 그만이다.


유플러스에서 못 쓴다는 사소한 문제가 있을 뿐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중국제. 그러므로 당연히 서랍 없는 런처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오오오래전 사진이라 버전이 이 모양.


EMUI 5부터는 앱 서랍이 생겼다고 하던데


국내 정발도 펌웨어가 올라갔...었나?


화웨이가 그간 해왔던 걸 보면


정발 펌웨어는 저게 마지막일 거 같은디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국내 정발 사양은 램 3GB, 내장 메모리 32GB.


그리고 사용 가능한 용량은 요맨큼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작업전환 화면에 자사 앱 바로 가기를 때려 박는


양아치 유불라스 클라스.


저거 말고도 몇 개 더 있었는데 다 삭제함(비활성화)


근데 저 유불라스 빢쓰는 안 지워지더라.


ㅅㅂ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전체적으로 아너 8과 거의 같다.


하지만 몇 부분에 차이를 보이는데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피구의 지문 센서는 클릭이 되지 않아서


한 번, 두 번, 길게 눌렀을 때 특정 기능을 실행하는


'스마트 키' 부분이 빠져있다.


하지만 아너 8도 음성녹음/손전등/스샷 혹은


일부 앱을 실행하는 제한적인 용도로만 설정 가능.


없는 것보단 낫지만, 있어도 큰 도움은 안 된다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색감 조절도 달라진 거 없음.


대놓고 어긋난 아너 8 액정보단 낫지만,


피구도 색감이 시퍼런 게 아주 엉망이다.


저렇게 해야 그나마 볼만 한 정도니 말 다 한 거지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분리된 구성, 그리고 타임라인 방식의 알림 화면.


EMUI 5부터 순정 안드로이드처럼 바뀌었지만


정발은..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둘다 기린 955로 나와도 잘 보면 클럭이 다르다.


아너 8 개봉기 때 얘기했던 대로 아너 8은 950인디..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기린 950과 최대 클럭만 조금 차이나는 수준이라


안투투 점수놀이도 고놈이 고놈이다.


참고로 아너 8은 9만 2천 점 정도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알림 LED는 같은 곳에 숨어있음ㅋ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등짝...이 아니라 카메라를 보자.


P9에만 라이카 딱지가 붙어있는데


사실 이 둘은 같은 하드웨어를 사용한다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그래도 뭔가 차이를 두긴 뒀다.


아너 8은 일단 촬영 모드로 들어가서


프로 사진, 프로 비디오를 선택해야 하지만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피구는 그냥 슥 올리면 프로 모드가 활성화된다.


이거 겁나 편한데, 아너 8은 왜 저렇게 해놔쓰까.


그리고 EMUI 8인 P20 lite까지도 왜 계속 그대로인 걸까-_-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설정도 쬐끔 다르다. RAW 지원이 가장 큰 차이점.


그리고 워터마크 추가...는 진짜 얼탱이 없다.


사진 그지같이 나오는데 워터마크는 무슨.


라이카 단독 제조품도 아니고, 협업마저 의심스러운 수준인데


(물론, 라이카가 공식적으로 맞다고 발표는 했지만...)


라이카 워터마크라니. 부끄러움은 누구의 몫인가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피구는 사진 모드에 흑백이 따로 있어서


필터에 모노대신 다른 게 들어있다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아너 8은 컬러 센서를 쓰고 흑백 처리하는


얼탱이 없는 구조였지만,


피구는 분명하게 흑백 센서를 쓴다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요론 것도 있네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이쯤에서 끝냅시다.


근데 떠있는 게 또 마침 라이카 관련이네 ㅋㅋ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25.0mm | ISO-400


정발 가격이 59.9만 원이였는데


끝물에다 3GB, 32GB 모델이라 메리트가 없었다.


그리곤 몇 달 뒤 37.9만 원으로 출고가 포풍 인하.


또 몇 달 뒤 무려 17.6만 원! 눈물의 똥꼬쇼...


가 아니라 재고털이것지.


사실 첫 가격 인하 때도 재고는 많지 않았었으니까.


솔직히 이걸 59.9만 원에 사는 건 좀 그렇고


애초에 40만 원대에 후렸으면 더 낫지 않았을까 싶은데


우리나라에 물건을 팔고 싶은 생각이 없어 보이니 뭐.



DMC-GM1 | 1/200sec | F/2.8 | 25.0mm | ISO-200


아너 8과 같은 하드웨어라 큰 기대는 없었고


라이카 딱지에 협업까지 했다고 발표한 만큼


결과물이 어떤 차이를 보일지가 중점이었는데


개애뿔.


다른 거 1도 없어. 그냥 아너 8과 결과물이 똑같다.


그냥 카메라 UI에 라이카 폰트를 넣어서


감성이나 팔아먹었지.


게다가 다른 회사들은 이미 f/1.8, f1.7 렌즈를 쓸 때


f/2.2에다 OIS까지 없는 하드웨어가 뭐 얼마나 좋겠어.


그냥 당시 중국제 중엔 좀 괜찮다 싶은 정도였지.


메이트 10 등 2세대 모듈을 사용한 제품은


결과물이 많이 좋아졌다는 얘기가 들리지만,


최근 P20 프로에 그 커다란 센서 넣고도


결과물 똥망인 거 보면 별로 안 믿어진다.


이건 그냥 라이카 모독이야.


근데 여기서 드는 크다란 의문 하나.


라이카는 왜 이런 애들이랑 협업하고 그래쓰까.


천하의 라이카가 뭐가 꿀려서? 돈이 궁했나?


아몰랑.


끗.


댓글 불러오는 중

블로그 정보

Lowmantic life! - *슈니

shO_Ony'z [ 발 Log ]

최근 게시글

티스토리 툴바